검색 엔진에 노출되는 피싱 페이지 주의!

ASEC은 과거 애드웨어(Adware) 및 PUP(Potentially Unwanted Program) 프로그램을 통해 유포되는 BeamWinHTTP 악성코드에 대해 다룬 바 있다. 사용자가 크랙(Crack)이나 키젠(Keygen)과 같은 프로그램을 설치하기 위해 피싱 페이지에서 설치 파일을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각종 PUP 및 BeamWinHTTP 악성코드가 설치된다. BeamWinHTTP는 추가적으로 인포스틸러(Infostealer) 악성코드들을 설치한다.

 

이번 글에서는 ASEC이 최근 확인한 BeamWinHTTP 악성코드 사례에 대해 알아본다.

 

 

BeamWinHTTP 악성코드를 설명하기에 앞서, 관련 용어에 대한 설명은 아래와 같다.

- 애드웨어(Adware): 광고 프로그램으로 프로그램 자체는 악의적인 행위를 하지 않지만, PC를 느리게 하는 등 광고를 띄워 사용자들에게 불편함을 초래한다.

- PUP: Potentially Unwanted Program의 약자로 사용자의 동의를 구하지만 사용자에게 불필요한 프로그램

- 크랙(Crack): 무단복제/불법 다운로드 방지 등 기술이 적용된 상용 소프트웨어를 불법으로 사용하기 위해 보호방식을 제거하는 프로그램 및 행위

- 키젠(Keygen): 소프트웨어 불법 복제를 위해 설치에 필요한 키를 만드는 프로그램

 

구글 등 검색 엔진에서 프로그램 이름 혹은 크랙이나 키젠과 같은 키워드를 검색할 경우 가짜 단축 URL 링크가 걸려있는 웹페이지들이 나타날 때가 있다. [그림 1]에서 단축 URL은 ‘hxxps://imgfil[.]com’이며, ‘hxxps://blltly[.]com’도 확인된다. 각각 ‘imgfil[.]com’은 ‘https://imgflip.com’, ‘blltly[.]com’은 ‘https://bitly.com’을 사칭하는 것으로 추정된다.

 


[그림 1] 가짜 단축 URL 링크

 

스크롤을 내려보면 키워드와 맞지 않는 다양한 한글 문장들이 보인다. 검색 엔진의 검색 결과 페이지에 올라가게 하기 위해 게임 크랙이나 사용 프로그램 키젠과 같은 다양한 키워드들을 삽입한 것으로 보인다.

 


[그림 2] 키워드와 맞지 않는 다양한 한글 문장

 

이와 같은 피싱 공격은 외국 사이트 뿐만 아니라 국내 블로그 사이트도 사용되는 사례들도 있다. 다음 [그림 3]은 확인된 피싱 페이지를 캡처한 것이다.

 


[그림 3] 키워드 검색을 통해 나타나는 피싱 페이지

 

사용자가 1번 혹은 2번 링크나 다운로드(Download) 버튼을 클릭하면 리다이렉트를 거쳐 [그림 4]와 같은 다운로드 페이지로 연결된다. 여기서 ‘DOWNLOAD’ 버튼을 클릭할 경우 압축파일을 내려 받게 된다.

 


[그림 4] 리다이렉트 후 보여지는 다운로드 페이지

 

사용자 입장에서 여기까지의 흐름을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.

 

1. 구글 검색

- 다운로드 버튼 클릭을 유도하는 피싱 페이지

 

2. 피싱 페이지 내 링크 또는 다운로드 버튼 클릭

- hxxps://imgfil[.]com 또는 hxxps://blltly[.]com

- hxxp://capabresume[.]com

- hxxps://ljett[.]com

- hxxps://eemgl[.]com

- hxxps://ezwcom[.]com

 

3. 리다이렉트된 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버튼 클릭

- hxxp://yabimer[.]com

 

다운로드 받은 파일의 압축을 해제하면 [그림 5]와 같이 두 개의 실행 파일이 보여진다. 둘 중 하나는 숨김 속성이 부여되어 있어 일반 사용자에게는 ‘call-of-duty-localiz_240662092.exe’ 파일 하나만 보여진다. 참고로 숨김 속성의 파일은 WSCC라는 정상 프로그램이며, 사용자에게 보여지는 “call-of-duty-localiz_240662092.exe”가 애드웨어를 설치하는 악성코드이다.

 


[그림 5] 압축 해제 후 보여지는 파일

 

이후의 감염 과정은 지난 시큐리티레터 859호에 수록된 ‘불법 프로그램 사용자는 해커의 표적이 된다’ 콘텐츠를 참고하면 된다. 최근 BeamWinHTTP를 통해 다운로드되는 악성코드들은 대부분 비다르(Vidar), 라쿤(Raccoon), 피커 스틸러(Ficker Stealer) 등 인포스틸러 악성코드다.

 

정리하면 구글 검색을 통해 크랙, 키젠 등의 프로그램 다운로드 시 실제로는 인포스틸러 악성코드가 설치될 수 있다. 또한 한글 검색 결과를 통해서도 악성 파일 다운로드가 가능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. 무엇보다 피해를 예방하려면 필요한 프로그램은 공식 경로를 이용해 다운로드 받아야 한다.

출처 : AhnLab